‘하늘의 지휘소’로 불리는 공중조기경보통제기(AEW&C) 피스아이(Peace Eye) 2호가 13일 공군에 인도됐다.

 공군이 이날 인수한 공중조기경보통제기 2호기는 원제작사인 보잉 사(社)의 책임 아래 한국항공우주산업(KAI)에서 최종 조립한 것. KAI가 최신형 다기능 전자식 위상배열 레이더 및 전자장비 등을 조립해 납품키로 한 3대 중 처음으로 인도된 항공기다.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사업은 우리 군이 자주적 조기경보 통제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내년까지 총 4대를 도입하는 사업으로 1호기는 지난 9월 21일 공군에 성공적으로 인도됐다.

 공중조기경보통제기의 전력화가 완료되면 우리 군은 1000여 개 비행체에 대해 동시 탐지와 360도 감시가 가능해진다. 따라서 한반도 전역의 공중·해상 표적을 감시할 수 있고 산악지대로 침투하는 저고도 비행기도 모두 잡아낼 수 있게 된다. 


국방뉴스 김가영 기자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우리 공군의 공중조기경보통제기(AEW&C) E-737 피스아이(Peace Eye) 1호기가 제주도 성산 일출봉 상공을 비행하고 있다. 9월 21일 인수식을 가진 피스아이 1호기는 지난달 25일 전력화 일환으로 운용조종사와 통제사들의 기체 적응훈련을 위해 제주도를 비롯한 남해안 일대를 비행했다. 공군은 2012년 말까지 현재 한국항공우주산업(KAI)에서 조립 중인 2~4호기를 인수한 뒤 전력화를 완료할 계획이다. <공군제공>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