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먼거리에 있는 적도  정밀타격 한다!

 

국방과학연구소, '중거리 GPS 유도키트' 개발 성공!

 

 

 

 

 

 

 

‘중거리 GPS 유도키트

재래식 폭탄을 첨단 정밀 유도무기로 개조할 수 있는 장치다.

 

   재래식 폭탄에 추가 장착하는 무기이기 때문에

 완제품 정밀 유도탄에 비해 경제성도 높다. 

 

그리고  F-4와 F-5 같은 노후화된 전투기에도 탑재가 가능하므로

여러가지 측면에서 공군전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 관련 상기사 ☞ http://goo.gl/nCejd

 

 

 

Posted by 마니아군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국방과학연구소(ADD)와 한국형전투기(KF-X·사진) 개발 사업의 항공기체계 탐색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보라매 사업’으로 명명된 한국형전투기개발 사업은 우리 공군이 도입한 지 30~40년된 노후 전투기 F-4/F-5를 대체하는 사업. 이 사업을 통해 우리 공군의 주력 전투기인 KF-16+α급 성능을 목표로 한 다목적 전투기를 개발할 계획이다.

 탐색개발은 체계개발(본 개발) 진입을 위한 준비단계로 연구개발 대상 무기체계에 대한 기술개발 업무를 수행하고 시뮬레이션 또는 모형 제작·시험 또는 시제품의 제작·시험 등을 통해 기술을 입증하게 된다.

KF-X 탐색개발 사업은 지난 2월 국과연이 제안 요청서를 공고, 4월 제안서 평가결과 KAI가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됐으며 원가검토 및 협상 등을 거쳐 이번 계약에 이르게 됐다.  

 내년 말까지 추진되는 KF-X 탐색개발을 통해 군 작전 요구도가 구체화되는 것은 물론 기본형상 설계, 항공 전투체계의 시스템 정립, 핵심기술 식별 등도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KAI는 이를 토대로 오는 2013년부터 한국형전투기 체계개발 사업을 본격화할 전망이다.

 한편, 이번 탐색개발에 T-50 고등훈련기 첫 수출국인 인도네시아가 공동 참여하고 있어 이를 계기로 양국 간 방위산업 분야의 전략적 제휴가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국방일보 김가영 기자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D

Posted by 마니아군


1970년대 국방과학연구소(ADD) 창설과 함께 우리 손으로 우리 장비를 개발해 배치하려는 의지는 불가능해 보이는 것들을 가능하게 했다. 국방과학연구소는 미국제 M114A2 155mm 견인포를 ‘번개사업’ 시기에 역설계, 제작한 후 미국의 기술자료를 받아 부족한 점을 보완해 국산화에 성공했다. 국방과학연구소는 이어 KH-178 105mm 견인포, KH-179 155mm 견인포를 국내 독자 기술로 개발하는 쾌거를 올렸다. 사진은 국산화한 M114A2 견인포를 야전포병부대에 수여, 배치하는 행사로 1978년 1월 31일 육군6781부대에서 열렸다.    

[국방일보 사진 DB]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마니아군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