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사관임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2.20 3월부터 장교·부사관 임관종합평가제 전면시행!
국방부, 2개 과목 이상 불합격시 간부임관 제외,
체계적인 어학인재 양성 위해 국방어학원 창설…



 일정한 자격기준을 통과해야 간부로 임관되는 임관종합평가제가 다음달 1일부터 전면적으로 시행된다. 또 육ㆍ해ㆍ공 각군의 어학과정을 통합 교육하는 국방어학원이 12월 창설된다.

 국방부는 지난 17일 “적과 싸워 이길 수 있는 전투형 군대의 초석이 되는 유능한 간부 양성을 위해 그동안 시범적으로 실시해 온 임관종합평가제를 3월부터 전면 시행키로 했다”고 밝혔다.

 임관종합평가제는 육ㆍ해ㆍ공군 양성과정의 모든 장교·부사관 후보생을 대상으로 간부로서의 필수 자질인 전투기술, 교육능력, 전투지휘능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자격기준을 통과한 사람만 임관시킴으로써 전투형 야전부대 육성에 기여하기 위한 제도다.

 평가는 체력단련과 제식훈련, 정훈교육의 3개 과목을 공통과목으로 하고, 여기에 각 군별 특성을 반영했다. 즉, 육군과 해병대는 사격ㆍ독도법ㆍ분대전투 등 3개 과목이 추가된 6개 과목으로, 해군은 화생방과 전투수영 등 2개 과목을 더한 5개 과목이 된다. 공군은 사격과 응급처치ㆍ기지방어의 3개 과목이 추가된 6개 과목이다.

 과목별 합격 기준은 사격은 60%, 체력은 3급이며, 전투수영의 경우 1분에 25m를 헤엄치고 10분 떠 있어야 한다. 기타 과목은 70% 수준이다.

 불합격자는 1회 재평가 기회를 부여하되, 사격은 2회의 기회가 주어진다.

 최종 불합격자는 심의위원회에 회부해 2개 과목 이상 불합격은 임관을 제외하고, 1개 과목 불합격은 훈육성적과 추후 발전성 등을 종합 판단해 임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평가는 사관생도와 학군후보생은 교내 교육과 입영훈련, 임관 전 교육기간에, 학사와 간부사관ㆍ여군사관ㆍ부사관 후보생 과정은 양성교육 군사훈련 기간에 평가가 이뤄질 예정이다.

 국방어학원은 다변화ㆍ국제화되는 어학교육 소요에 신축적으로 대응하고 국방차원의 체계적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각군의 어학과정을 통합해 12월 창설된다.

 합동군사대학교 예하 조직으로, 장호원에 위치한 정보학교 신 어학처(7월 신설)에 설치되며, 영어 및 제 2외국어 교육과 수탁외국군 대상 한국어교육 등을 전담하게 된다.

 이를 통해 우수한 어학인재 양성 시스템을 구축하고 예산ㆍ조직 슬림화를 통한 국방경영 효율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국방부는 기대하고 있다.


국방일보 이주형 기자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