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기 육군참모총장이 지난 8일 아프가니스탄 파병 ‘오쉬노부대’ 3진 환송식에서 파병 장병들과 악수하며 격려하고 있다. 사진= 정의훈 기자


아프가니스탄 지방재건팀(PRT:Provincial Reconstruction Team) 요원의 호송·경호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파병되는 아프간 재건지원단(오쉬노부대) 3진이 곧 장도에 오른다.

 육군은 8일 인천시에 위치한 국제평화지원단에서 김상기 육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오쉬노(Ashena)부대 3진 파병 환송식을 열고, 현지에서 어려운 임무를 수행할 장병들을 격려했다.

오쉬노부대 3진은 보병·공병·통신·항공·의무 주특기 장병 350여 명으로 구성됐으며 아프간 파르완 주에서 민간 PRT 요원의 호송·경호 작전과 차리카 기지 방호, 주(駐)아프간 한국대사관·바그람 기지 경계 등의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지난달 9일 소집된 오쉬노부대 3진 장병들은 그동안 상황별 전술훈련, 최신 과학화 장비 운용, 호송절차 및 우발상황 조치훈련, 기능별 주특기 훈련 이슬람 문화·국제법 등 현지에서 즉각 임무수행이 가능한 파병 전 교육을 성공적으로 종료했다.

 특히 오쉬노부대 3진에는 현역 군인·공무원 자녀 8명과 해외 유학 중 입대한 장병 8명, 해외파병 유경험자 62명이 포함돼 눈길을 모았다.

 김 총장은 이날 격려사에서 “오쉬노부대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부여된 임무를 완벽히 수행, 동맹국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며 “3진 대원들도 1·2진 전우의 뒤를 이어 국군의 기상을 세계에 떨쳐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국방일보 윤병노 기자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 한미연합 기계화부대 전술훈련 
▶ 2011 육군 대 토론회
▶ 김관진 국방부장관, 보훈병원 위문
▶ 오쉬노부대 3진 환송식
▶ 육군 2사단, 온열 손상 응급처치 FTX  
▶ 육군 5사단 의무대, 6.25 참전용사 의료지원
등을 보도합니다.

잠시후 7시(재방송은 밤12시)에 방송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 병무청, 병역이행 학력제한 철폐 추진
▶ 용산 푸르지오 동빙고 관사 BTL 준공식
▶ 오쉬노부대 3진 편성식
▶ 육군 KCTC 동대문 여성예비군 체험
▶ 학생군사학교 여성ROTC 2차 체력검정 및 면접 실시
▶ 박종헌 공군참모총장, 자혜은빛마을 방문
▶ 육군 특전사 천마부대, 군인가족 초청행사
▶ 철기 이범석 장군 39주기 추모식
등을 보도합니다.

잠시후 7시(재방송은 밤12시)에 방송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