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거리유도무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2.16 지대공유도무기(MSAM) '천궁' 개발성공!

다기능레이더·사출식 수직발사 등
최신기술 집약 투자비 대비 4.5배인 3조7465억원 경제효과 기대



중거리 유도무기 천궁이 시험평가에서 유도탄이 실제 전투기 4분의1 정도의 표적인 무인항공기를 만나 표적지향 탄두를 폭발시켜 격추하고 있다. 천궁 유도탄은 길이 4.6m, 직경 27.5㎝로 최대 사거리가 40㎞에 이른다. 국방과학연구소 제공



국방과학연구소(ADD)가 우리의 하늘을 지켜 낼 중거리 지대공유도무기(MSAM) ‘천궁’ 개발에 성공했다.

 ADD는 15일 지대공유도무기 사업완료보고회를 갖고 “2006년 체계개발에 들어간 중거리 지대공유도무기 개발사업을 5년 3개월 만에 완료했다”고 밝혔다.

 우리 군의 방공 능력을 획기적으로 높여 줄 천궁은 적기를 추적할 수 있는 지상 다기능 레이더·유도탄과 발사대, 그리고 이를 지휘통제할 수 있는 교전통제소 등 차량 3대로 구성된 무기체계다.

현 공군 주력 방공유도무기인 호크(HAWK)를 대체할 천궁은 다기능 레이더·사출식 수직발사·측추력 노즐·지향성 탄두 등 최신 유도무기 핵심기술을 모두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천궁은 레이더 5대가 필요한 호크와 달리 1대의 지상 다기능 레이더만으로 탐지ㆍ추적ㆍ식별이 가능해 배치나 운용이 간편하다.

천궁 발사대는 유도탄을 고압가스로 하늘을 향해 밀어 올린 후 로켓을 점화하는 사출방식을 이용, 발사대 주변에 연기와 화염이 발생하지 않아 발사 위치가 적에게 잘 노출되지 않는 특징도 갖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천궁은 유도탄을 수직으로 발사한 후 측추력 노즐을 이용해 비행 방향을 바꾸는 방식을 채택, 항상 360도 모든 방향의 적과 교전할 수 있다.

천궁 유도탄은 적기 방향으로 폭발하는 표적 지향성 탄두도 갖고 있어 상대적으로 작은 탄두로 적 전투기를 완벽하게 타격할 수 있는 것도 강점이다.

 방위사업청은 “수입대체효과를 포함해 투자비 대비 약 4.5배인 3조7465억 원의 경제 효과를 거둘 것”이라며 “8630명의 고용효과도 예상된다”고 밝혔다. 특히 앞으로 탄도탄 요격무기 독자 개발의 가능성을 연 것은 전략적 의미도 크다는 평가다.

한편, 천궁의 개발에는 ADD 외에 LIG넥스원·삼성탈레스 등 국내 굴지의 방산업체들이 참가했다.



국방일보 김병륜 기자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