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화부대의 쌍방교전훈련이 펼쳐지고 있는
육군26사단 혹한기 전술훈련 현장!


기계화보병부대의 전투병력이 신속하게 전장에 투입되어
주변을 경계하고, 민첩하게
적진으로 돌격하는 모습

적의 반격기세에 긴급하게 방어태세에 돌입하는 그들의 모습!

또, 야전 탄약 보급소에서 포탄을 보급 받고
문제가 발생한 장갑차를 다기능 통합정비반에 의뢰해 정밀검사를 받는 등


5박6일 동안 펼쳐진
26사단의 혹한기 훈련현장을 만나보아요~!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육군8319부대 주관으로 5박6일간 실시된 정예 특공전투단 합동훈련에 참가한 예비군들이 행군에 나서고 있다. 이 훈련은 예비군 창설 이후 최초로 혹한기에 현역과 예비군이 혼성으로 편성돼 실시한 훈련이었다.(1982년 2월 6일)


국방일보 DB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육군특전사, 황병산에서 실전적 설한지 극복·생존훈련


11일 ‘2012년 동계 설한지 극복 및 생존훈련’에 참가한 육군특수전사령부 장병들이 눈으로 뒤덮인 황병산 전술훈련장에서 헬기 패스트로프 훈련을 하고 있다. 강원 평창=김태형 기자




육군특수전사령부 장병들이 체감온도 영하 30도의 혹한을 극복하고 일당백의 전투기술을 연마하고 있다.

 특전사는 지난해 12월부터 다음달까지 부대별로 8박 9일간 강원 평창의 황병산 전술훈련장에서 ‘2012년 동계 설한지 극복 및 생존훈련’을 강도 높게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악천후 속에서 이겨 놓고 싸우는 ‘선승구전(先勝求戰)’의 특수전 수행 능력을 배양하고 강인한 전투의지와 자신감을 배양하기 위해 마련했다.

 특전용사들은 이 기간 동안 헬기를 이용한 팀 단위 공중침투를 비롯해 은거지(비트) 구축 및 매복, 적 지역 정찰감시·타격 등 실전보다 더 실전적인 설상 전술훈련을 숙달하고 있다. 또 상의 탈의 뜀걸음과 얼음물 입수 등을 실시, 강한 정신력과 체력을 단련하고 있다.

 특히 30㎏의 군장을 메고 완전무장한 상태에서 고로쇠 전술스키나 알파인 스키를 이용해 고난도 전술 기동 능력을 숙달하고 있다.

 설원의 훈련장에서 생일을 치르는 용띠 김덕용(37) 상사·조아라(25) 중사·김재필(25) 하사는 “용의 해를 맞아 ‘안 되면 되게 하라’는 불굴의 특전 혼으로 언제·어떠한 임무를 부여받더라도 기필코 완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1일 황병산 훈련장을 찾은 최익봉 특전사령관은 남녀 용띠 장병들과 함께 뜀걸음을 하며 새해 결의를 다졌다. 또 헬기 패스트로프 훈련과 스키를 이용한 기동훈련 등 전술훈련에도 동참했다.

 최 사령관은 “전투형 강군 도약의 해를 맞아 특전용사들과 동고동락하기 위해 이곳에 왔다”며 “적은 가장 두려워하고 국민은 가장 신뢰하는 최정예 특전용사를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파 경보도 육군특수전사령부 장병들을 막을 순 없었다. 11일 체감온도가 영하 30도까지 떨어진 황병산 전술훈련장에서 ‘동계 설한지 극복 및 생존훈련’ 중인 남녀 특전대원들이 얼음물에 들어가 체력과 특전혼을 단련하고 있다. 강원 평창=김태형 기자



국방일보 이형복 기자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기↓ 아래 손가락 모양(view on)을 꾸~욱 눌러주세요:-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육군 5군단 간부들이 각개전투 훈련을 했다는 내용의 기사입니다.

군사용어 돋보기, 먼저 각개전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각개전투는 주․야간 각종 근접전투 상황에서 적의 관측과 사격으로부터 자신의 생존성을 유지하며, 부여된 임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각개전투원이 배워야 하는 기본 전투기술입니다.
기본 전투기술에는 위장, 방향탐지, 주간․야간이동 등이 있으며 교육을 통해 각 개인의 전투기술 숙달과 상황에 따른 조건 반사적인 즉각 조치능력을 키울 수 있습니다.
각개전투훈련은 전투에서 승리할 수 있는 조건 반사적인 전투기술을 배워 각 전투원의 전투력 보존과 전투력 발휘능력을 부여하는데 그 목적이 있습니다.

육군 5공병여단 장병들이 혹한기훈련을 했다는 내용의 기사입니다.

군사용어 돋보기 두 번째로 혹한기 훈련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혹한기훈련은 개인 또는 부대가 혹한기 기상의 악조건을 체험하고 극복함으로써 동계작전수행능력을 구비하기 위해 실시하는 훈련입니다. 훈련은 12월부터 다음해 2월 사이에 부대별, 지역별 특성을 고려해 보통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됩니다.
각 부대는 혹한기훈련을 통해 장병들에게 혹한 속에서 싸워 이길 수 있는 정신력 배양은 물론 전술 훈련 등 전시 상황을 가정한 다양한 훈련을 펼칩니다.


지금까지 군사용어 돋보기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마니아군
이전버튼 1 이전버튼